메뉴 건너뛰기

gildongs.com

길동이 서치

폭염1.jpg

 

전국에 폭염특보가 발효되고 밤에도 열대야가 이어지면서 한반도가 후끈 달아올랐다.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세종, 울산, 부산, 대구, 광주, 대전, 경남 일부 지역 등에 폭염 경보가 발효 중이다.

 

경기 북부, 강원 산간, 남해안 지역 등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는 폭염 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날 오후 4시 기준 낮 최고기온은 의성 35.5도, 포항 35.1도, 영천 35, 대구 34.3도, 광주 34도,

밀양 34.2도, 속초 34도, 보은 33.1도, 수원 31도 등을 기록했다.

 

낮 동안 달아오른 기온은 밤에도 떨어지지 않아 서울, 광주, 전남, 제주, 부산, 청주 등 지역에서는

지난밤 올해 첫 열대야가 나타났거나 이틀째 열대야가 이어지고 있다.

 

연일 무더위가 계속되면서 각 지자체 등 관계 당국도 비상이 걸렸다.

 

서울시는 폭염종합지원상황실을 가동하고 시민 보호 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홀몸노인, 장애인 등 폭염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재난 도우미 2만여명을 운영하고,

3천252곳을 무더위쉼터로 지정해 폭염을 피할 수 있도록 했다.

 

정오부터 오후 2시까지 건설·산업근로자의 야외 작업 중지를 권고하고 폭염 119구급대가 가동됐다.

 

전북도는 폭염 피해를 줄이기 위해 50억여원을 들여 에어컨이 설치된 경로당 등 4천800곳을

무더위쉼터로 지정해 냉방비를 지원하고 냉방기 점검을 마무리 했다.

 

또 농촌 지역과 건설사업장 등에 대한 무더위 휴식시간제 운영과 폭염특보 발령 때

폭염대비 국민행동요령 등을 전광판·마을방송·가두방송을 통해 알리고 있다.

 

폭염2.jpg

 

대구시는 어르신과 취약계층 시민이 모이는 곳에서 병에 든 시원한 수돗물을 무료로 나눠줬다.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도 안전 문자메시지를 발송해 온열 질환 발생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사흘째 이어진 폭염 등의 영향으로 충청권 식수원인 대청호에 녹조가 번지기 시작해

한국수자원공사 측은 수질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폭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자발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더위에 약한 닭을 키우는 양계농가에서는 더위에 대비해 강제통풍장치·물 분무장치 설치,

음용수 공급, 사육밀도 조절 등에 나서야 한다.

 

농가에서도 병충해 발생이 증가할 가능성이 있으므로 차광막·스프링쿨러 등을 설치하고,

방역해야 한다.

 

시민들은 열사병과 탈진의 위험이 커진 만큼 낮에는 야외활동·실외작업을 자제하고,

식중독 발생에도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비 소식이 없어 일주일 이상 전국에 폭염특보가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며

"장시간 무더위가 이어져 폭염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으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폭염3.jp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5 구미 20대 여성 폭행 사망…'4명이 수시로 때렸다' 진술 file 관리자님 2018.07.28 271
144 인천 맥아더 동상에 불지른 시민단체 회원들 자수…경찰 인계 file 관리자님 2018.07.27 120
143 이재명 유착의혹 현역조폭 사업가, 10년 전에도 '아수라' file 관리자님 2018.07.27 129
142 나흘 만에 20만 명 동의…수면 위로 떠오른 '울산 성민이 사건' file 관리자님 2018.07.25 121
141 '그것이 알고싶다' 은수미 성남시장·이재명 경기도지사 조폭 연루설 대해부 '충격' file 관리자님 2018.07.22 119
140 퇴근길 찜통 지하철서 '추워요' 민원이…기관사들은 괴롭다 file 관리자님 2018.07.17 139
139 "새 침대 싫다" 아버지·누나 살해 대학생 무기징역 구형 file 관리자님 2018.07.17 104
138 "맘카페 갑질 더 못참아" 반격 나선 상인들 file 관리자님 2018.07.16 121
137 靑에 도착한 편지 한통…"생전 文대통령 안좋아했는데, 큰 감동" file 관리자님 2018.07.16 123
136 "남자 어린이 살해" 글 올라와, 막가는 워마드 file 관리자님 2018.07.16 110
135 도로 한복판에 아이 두고 캐리어만 챙겨…위험천만 공항내 교통안전 file 관리자님 2018.07.15 102
134 "적자 쌓이는 밤엔 문 닫을 수밖에"…'24시간 편의점' 사라지나 file 관리자님 2018.07.15 111
133 '숨이 턱' 서울 등 올들어 최고 폭염…쇼핑몰·삼계탕집 '북적' file 관리자님 2018.07.15 113
» 붉게 달아오른 한반도…밤낮 가리지 않는 폭염에 땀 '주르륵' file 관리자님 2018.07.12 123
131 경찰, 김해공항 교통사고 BMW 사고기록장치 분석 file 관리자님 2018.07.12 125
130 '1+1'이라더니 제값 다 받은 롯데마트…대법 "명백한 거짓·과장광고" file 관리자님 2018.07.12 118
129 서울에 탱크 200대·장갑차 550대…'전쟁 준비'했나 file 관리자님 2018.07.11 108
128 "김지은, 안희정과 유독 친밀…권위적 분위기 없었다" file 관리자님 2018.07.11 116
127 돼지고기, 너무 익히지 마세요…육즙 살아야 맛도 살아요 file 관리자님 2018.07.11 120
126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신성모독' vs '유난이다' 갑론을박 file 관리자님 2018.07.11 1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 8 Next
/ 8